25 May 2023

25 May 2023

페어리, 삼성카드 2023 오픈 콜라보레이션 파트너 선정

Fairy is Selected as the Samsung Card 2023 Open Collaboration Partner

페어리, 삼성카드 2023 오픈 콜라보레이션 파트너 선정

Fairy is Selected as the Samsung Card 2023 Open Collaboration Partner

페어리, 삼성카드 2023 오픈 콜라보레이션 파트너 선정

Fairy is Selected as the Samsung Card 2023 Open Collaboration Partner

페어리가 삼성카드 2023 오픈 콜라보레이션 파트너에 선정되어 삼성카드의 플랫폼 경쟁력 제고를 위한 협업을 진행합니다. 삼성카드 오픈 콜라보레이션 프로그램을 통해 오는 9월까지의 협업 및 솔루션 도입/개발을 진행하게되며, 관련해 자세한 사항은 아래 기사에서 확인해보세요.

페어리가 삼성카드 2023 오픈 콜라보레이션 파트너에 선정되어 삼성카드의 플랫폼 경쟁력 제고를 위한 협업을 진행합니다. 삼성카드 오픈 콜라보레이션 프로그램을 통해 오는 9월까지의 협업 및 솔루션 도입/개발을 진행하게되며, 관련해 자세한 사항은 아래 기사에서 확인해보세요.

페어리가 삼성카드 2023 오픈 콜라보레이션 파트너에 선정되어 삼성카드의 플랫폼 경쟁력 제고를 위한 협업을 진행합니다. 삼성카드 오픈 콜라보레이션 프로그램을 통해 오는 9월까지의 협업 및 솔루션 도입/개발을 진행하게되며, 관련해 자세한 사항은 아래 기사에서 확인해보세요.

삼성생명, 삼성화재, 삼성카드, 삼성증권 등 삼성금융네트웍스(이하 ‘삼성금융’)는 ‘제4회 삼성금융 오픈 컬래버레이션’ 본선에 진출한 14개 스타트업을 선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스타트업과 함께 금융의 미래를 향해 나아갑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스타트업과 협력하고 핀테크를 선도하기 위해 삼성금융사가 공동으로 진행하는 행사다.

올해 본선에 진출한 14개의 스타트업은 각 3000만원의 시상금을 받으며, 4개월 간 삼성금융사 실무 부서와 협업해 제안한 사업 아이디어를 구체화해 나간다.

삼성생명, 삼성화재, 삼성카드, 삼성증권 등 삼성금융네트웍스(이하 ‘삼성금융’)는 ‘제4회 삼성금융 오픈 컬래버레이션’ 본선에 진출한 14개 스타트업을 선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스타트업과 함께 금융의 미래를 향해 나아갑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스타트업과 협력하고 핀테크를 선도하기 위해 삼성금융사가 공동으로 진행하는 행사다.

올해 본선에 진출한 14개의 스타트업은 각 3000만원의 시상금을 받으며, 4개월 간 삼성금융사 실무 부서와 협업해 제안한 사업 아이디어를 구체화해 나간다.

삼성생명, 삼성화재, 삼성카드, 삼성증권 등 삼성금융네트웍스(이하 ‘삼성금융’)는 ‘제4회 삼성금융 오픈 컬래버레이션’ 본선에 진출한 14개 스타트업을 선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스타트업과 함께 금융의 미래를 향해 나아갑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스타트업과 협력하고 핀테크를 선도하기 위해 삼성금융사가 공동으로 진행하는 행사다.

올해 본선에 진출한 14개의 스타트업은 각 3000만원의 시상금을 받으며, 4개월 간 삼성금융사 실무 부서와 협업해 제안한 사업 아이디어를 구체화해 나간다.

삼성금융에 따르면, 지난 2월 27일부터 4월 2일까지 실시한 공모에 총 317개의 스타트업이 지원했다. 이 중 금융사별로 심사를 거쳐 14개사가 선발됐다.


삼성생명이 선정한 본선 진출 대상 스타트업은 △위커버(AI 모델과 GPT를 활용한 보험 인수 심사), △인트인(남성 특화 맞춤형 건강관리 콘텐츠 개발), △크디랩(서비스직 대상 말하기 트레이닝 솔루션), △텐핑거스(MZ타깃 데이트코스 큐레이션 콘텐츠) 등 4개사다.


삼성화재는 △그랫(반려동물 컨시어지 서비스 플랫폼), △에이아이매틱스(AI운전습관 및 교통사고 분석 솔루션), △이지앤웰니스(고객 맞춤형 AI 마음건강관리 솔루션) 등 3개사를 선정했다.


삼성카드는 △누비랩(식습관 기반 AI 헬스케어 및 음식물쓰레기 저감 솔루션), △로플랫(실내외 위치인식 기술 기반 Foot Traffic Data 솔루션), △오아시스비즈니스(인간 행동 데이터 기반 상업용 부동산 가치평가 플랫폼), △페어리(앱 외부 온라인 활동 기반 실시간 CRM/데이터 솔루션) 등 4개사를, 삼성증권은 △메타로고스 (공모주 투자 일임 서비스), △빌드블록 (미국 부동산 구매/투자 서비스),△윙크스톤파트너스(중소기업대상 데이터기반 금융서비스) 등 3개사를 뽑았다.


이번 대회 참가 스타트업 수가 전년 대비 큰 폭으로 늘었다는 게 회사 측 얘기다. 각 금융사별로 지원한 과제를 살펴보면 삼성생명과 삼성화재에는 헬스케어서비스 강화를 위한 제안이 다수였다. 삼성카드에는 플랫폼 경쟁력 제고·영역 확장 아이디어, 삼성증권에는 신기술·데이터 활용 서비스 제안에 많은 스타트업들이 참여했다. 삼성 금융사 통합 앱 ‘모니모’에 구현 가능한 서비스·상품 아이디어를 다수 제안하기도 했다.


오는 10월에 열리는 최종 발표회를 통해 각 사별 1개팀, 총 4개 팀에게 각각 1000만원의 시상금을 추가로 지급하며 후속 사업에 대한 논의가 진행된다. 본선 진출 스타트업에게는 추가 심사를 거쳐 지분투자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삼성금융 오픈 컬래버레이션은 2019년 1회 대회부터 지금까지 총 1214개 스타트업이 참여했다. 삼성금융 관계자는 “본선에 진출한 스타트업과 삼성금융 실무진의 공동 프로젝트를 통해 혁신적인 솔루션 개발이 기대된다”며 “금융의 한계를 넓혀 고객에게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삼성금융네트웍스가 되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허지윤 기자] 

출처 : 조선비즈(https://biz.chosun.com/stock/finance/2023/05/25/KA4RRIDXZVENVDCSK7ONCXX7GE/)


라벨: #삼성카드, #삼성금융, #오픈콜라보레이션, #B2B SaaS, #앱 외부 활동 기반 Customer Engagement, #CRM, #푸시마케팅

삼성금융에 따르면, 지난 2월 27일부터 4월 2일까지 실시한 공모에 총 317개의 스타트업이 지원했다. 이 중 금융사별로 심사를 거쳐 14개사가 선발됐다.


삼성생명이 선정한 본선 진출 대상 스타트업은 △위커버(AI 모델과 GPT를 활용한 보험 인수 심사), △인트인(남성 특화 맞춤형 건강관리 콘텐츠 개발), △크디랩(서비스직 대상 말하기 트레이닝 솔루션), △텐핑거스(MZ타깃 데이트코스 큐레이션 콘텐츠) 등 4개사다.


삼성화재는 △그랫(반려동물 컨시어지 서비스 플랫폼), △에이아이매틱스(AI운전습관 및 교통사고 분석 솔루션), △이지앤웰니스(고객 맞춤형 AI 마음건강관리 솔루션) 등 3개사를 선정했다.


삼성카드는 △누비랩(식습관 기반 AI 헬스케어 및 음식물쓰레기 저감 솔루션), △로플랫(실내외 위치인식 기술 기반 Foot Traffic Data 솔루션), △오아시스비즈니스(인간 행동 데이터 기반 상업용 부동산 가치평가 플랫폼), △페어리(앱 외부 온라인 활동 기반 실시간 CRM/데이터 솔루션) 등 4개사를, 삼성증권은 △메타로고스 (공모주 투자 일임 서비스), △빌드블록 (미국 부동산 구매/투자 서비스),△윙크스톤파트너스(중소기업대상 데이터기반 금융서비스) 등 3개사를 뽑았다.


이번 대회 참가 스타트업 수가 전년 대비 큰 폭으로 늘었다는 게 회사 측 얘기다. 각 금융사별로 지원한 과제를 살펴보면 삼성생명과 삼성화재에는 헬스케어서비스 강화를 위한 제안이 다수였다. 삼성카드에는 플랫폼 경쟁력 제고·영역 확장 아이디어, 삼성증권에는 신기술·데이터 활용 서비스 제안에 많은 스타트업들이 참여했다. 삼성 금융사 통합 앱 ‘모니모’에 구현 가능한 서비스·상품 아이디어를 다수 제안하기도 했다.


오는 10월에 열리는 최종 발표회를 통해 각 사별 1개팀, 총 4개 팀에게 각각 1000만원의 시상금을 추가로 지급하며 후속 사업에 대한 논의가 진행된다. 본선 진출 스타트업에게는 추가 심사를 거쳐 지분투자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삼성금융 오픈 컬래버레이션은 2019년 1회 대회부터 지금까지 총 1214개 스타트업이 참여했다. 삼성금융 관계자는 “본선에 진출한 스타트업과 삼성금융 실무진의 공동 프로젝트를 통해 혁신적인 솔루션 개발이 기대된다”며 “금융의 한계를 넓혀 고객에게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삼성금융네트웍스가 되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허지윤 기자] 

출처 : 조선비즈(https://biz.chosun.com/stock/finance/2023/05/25/KA4RRIDXZVENVDCSK7ONCXX7GE/)


라벨: #삼성카드, #삼성금융, #오픈콜라보레이션, #B2B SaaS, #앱 외부 활동 기반 Customer Engagement, #CRM, #푸시마케팅

삼성금융에 따르면, 지난 2월 27일부터 4월 2일까지 실시한 공모에 총 317개의 스타트업이 지원했다. 이 중 금융사별로 심사를 거쳐 14개사가 선발됐다.


삼성생명이 선정한 본선 진출 대상 스타트업은 △위커버(AI 모델과 GPT를 활용한 보험 인수 심사), △인트인(남성 특화 맞춤형 건강관리 콘텐츠 개발), △크디랩(서비스직 대상 말하기 트레이닝 솔루션), △텐핑거스(MZ타깃 데이트코스 큐레이션 콘텐츠) 등 4개사다.


삼성화재는 △그랫(반려동물 컨시어지 서비스 플랫폼), △에이아이매틱스(AI운전습관 및 교통사고 분석 솔루션), △이지앤웰니스(고객 맞춤형 AI 마음건강관리 솔루션) 등 3개사를 선정했다.


삼성카드는 △누비랩(식습관 기반 AI 헬스케어 및 음식물쓰레기 저감 솔루션), △로플랫(실내외 위치인식 기술 기반 Foot Traffic Data 솔루션), △오아시스비즈니스(인간 행동 데이터 기반 상업용 부동산 가치평가 플랫폼), △페어리(앱 외부 온라인 활동 기반 실시간 CRM/데이터 솔루션) 등 4개사를, 삼성증권은 △메타로고스 (공모주 투자 일임 서비스), △빌드블록 (미국 부동산 구매/투자 서비스),△윙크스톤파트너스(중소기업대상 데이터기반 금융서비스) 등 3개사를 뽑았다.


이번 대회 참가 스타트업 수가 전년 대비 큰 폭으로 늘었다는 게 회사 측 얘기다. 각 금융사별로 지원한 과제를 살펴보면 삼성생명과 삼성화재에는 헬스케어서비스 강화를 위한 제안이 다수였다. 삼성카드에는 플랫폼 경쟁력 제고·영역 확장 아이디어, 삼성증권에는 신기술·데이터 활용 서비스 제안에 많은 스타트업들이 참여했다. 삼성 금융사 통합 앱 ‘모니모’에 구현 가능한 서비스·상품 아이디어를 다수 제안하기도 했다.


오는 10월에 열리는 최종 발표회를 통해 각 사별 1개팀, 총 4개 팀에게 각각 1000만원의 시상금을 추가로 지급하며 후속 사업에 대한 논의가 진행된다. 본선 진출 스타트업에게는 추가 심사를 거쳐 지분투자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삼성금융 오픈 컬래버레이션은 2019년 1회 대회부터 지금까지 총 1214개 스타트업이 참여했다. 삼성금융 관계자는 “본선에 진출한 스타트업과 삼성금융 실무진의 공동 프로젝트를 통해 혁신적인 솔루션 개발이 기대된다”며 “금융의 한계를 넓혀 고객에게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삼성금융네트웍스가 되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허지윤 기자] 

출처 : 조선비즈(https://biz.chosun.com/stock/finance/2023/05/25/KA4RRIDXZVENVDCSK7ONCXX7GE/)


라벨: #삼성카드, #삼성금융, #오픈콜라보레이션, #B2B SaaS, #앱 외부 활동 기반 Customer Engagement, #CRM, #푸시마케팅

Contact Sales

Contact Sales

Contact Sales

Ready to expand

your business with

Moment Platform?

Ready to expand

your business with

Moment Platform?

Ready to expand

your business with

Moment Platform?

Reach out to our sales team and

we’ll be in touch.

Reach out to our sales team and we’ll be in touch.

Reach out to our sales team and we’ll be in touch.

Contact Sales

Ready to expand your business with Moment Platform?

Reach out to our sales team and we’ll be in touch.

Investors

Investors

Investors

Fairy© 2024 All rights reserved.

Fairy Inc.

20, Pangyo-ro 289beon-gil, Bundang-gu, Seongnam-si, Gyeonggi-do, Republic of Korea

Contact : 070-4509-2504

E-mail : support@fairytech.ai

Fairy© 2024 All rights reserved.

Fairy Inc.

20, Pangyo-ro 289beon-gil, Bundang-gu, Seongnam-si, Gyeonggi-do, Republic of Korea

Contact : 070-4509-2504

E-mail : support@fairytech.ai

Fairy© 2024 All rights reserved.

Fairy Inc.

20, Pangyo-ro 289beon-gil, Bundang-gu, Seongnam-si, Gyeonggi-do, Republic of Korea

Contact : 070-4509-2504

E-mail : support@fairytech.ai

Fairy© 2024 All rights reserved.

Fairy Inc.

20, Pangyo-ro 289beon-gil, Bundang-gu, Seongnam-si, Gyeonggi-do, Republic of Korea

Contact : 070-4509-2504

E-mail : support@fairytech.ai

25 May 2023

페어리, 삼성카드 2023 오픈 콜라보레이션 파트너 선정

Fairy is Selected as the Samsung Card 2023 Open Collaboration Partner

페어리가 삼성카드 2023 오픈 콜라보레이션 파트너에 선정되어 삼성카드의 플랫폼 경쟁력 제고를 위한 협업을 진행합니다. 삼성카드 오픈 콜라보레이션 프로그램을 통해 오는 9월까지의 협업 및 솔루션 도입/개발을 진해하게되며, 관련해 자세한 사항은 아래 기사에서 확인해보세요.

삼성생명, 삼성화재, 삼성카드, 삼성증권 등 삼성금융네트웍스(이하 ‘삼성금융’)는 ‘제4회 삼성금융 오픈 컬래버레이션’ 본선에 진출한 14개 스타트업을 선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스타트업과 함께 금융의 미래를 향해 나아갑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스타트업과 협력하고 핀테크를 선도하기 위해 삼성금융사가 공동으로 진행하는 행사다.

올해 본선에 진출한 14개의 스타트업은 각 3000만원의 시상금을 받으며, 4개월 간 삼성금융사 실무 부서와 협업해 제안한 사업 아이디어를 구체화해 나간다.

삼성금융에 따르면, 지난 2월 27일부터 4월 2일까지 실시한 공모에 총 317개의 스타트업이 지원했다. 이 중 금융사별로 심사를 거쳐 14개사가 선발됐다.


삼성생명이 선정한 본선 진출 대상 스타트업은 △위커버(AI 모델과 GPT를 활용한 보험 인수 심사), △인트인(남성 특화 맞춤형 건강관리 콘텐츠 개발), △크디랩(서비스직 대상 말하기 트레이닝 솔루션), △텐핑거스(MZ타깃 데이트코스 큐레이션 콘텐츠) 등 4개사다.


삼성화재는 △그랫(반려동물 컨시어지 서비스 플랫폼), △에이아이매틱스(AI운전습관 및 교통사고 분석 솔루션), △이지앤웰니스(고객 맞춤형 AI 마음건강관리 솔루션) 등 3개사를 선정했다.


삼성카드는 △누비랩(식습관 기반 AI 헬스케어 및 음식물쓰레기 저감 솔루션), △로플랫(실내외 위치인식 기술 기반 Foot Traffic Data 솔루션), △오아시스비즈니스(인간 행동 데이터 기반 상업용 부동산 가치평가 플랫폼), △페어리(앱 외부 온라인 활동 기반 실시간 CRM/데이터 솔루션) 등 4개사를, 삼성증권은 △메타로고스 (공모주 투자 일임 서비스), △빌드블록 (미국 부동산 구매/투자 서비스),△윙크스톤파트너스(중소기업대상 데이터기반 금융서비스) 등 3개사를 뽑았다.


이번 대회 참가 스타트업 수가 전년 대비 큰 폭으로 늘었다는 게 회사 측 얘기다. 각 금융사별로 지원한 과제를 살펴보면 삼성생명과 삼성화재에는 헬스케어서비스 강화를 위한 제안이 다수였다. 삼성카드에는 플랫폼 경쟁력 제고·영역 확장 아이디어, 삼성증권에는 신기술·데이터 활용 서비스 제안에 많은 스타트업들이 참여했다. 삼성 금융사 통합 앱 ‘모니모’에 구현 가능한 서비스·상품 아이디어를 다수 제안하기도 했다.


오는 10월에 열리는 최종 발표회를 통해 각 사별 1개팀, 총 4개 팀에게 각각 1000만원의 시상금을 추가로 지급하며 후속 사업에 대한 논의가 진행된다. 본선 진출 스타트업에게는 추가 심사를 거쳐 지분투자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삼성금융 오픈 컬래버레이션은 2019년 1회 대회부터 지금까지 총 1214개 스타트업이 참여했다. 삼성금융 관계자는 “본선에 진출한 스타트업과 삼성금융 실무진의 공동 프로젝트를 통해 혁신적인 솔루션 개발이 기대된다”며 “금융의 한계를 넓혀 고객에게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삼성금융네트웍스가 되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허지윤 기자] 

출처 : 조선비즈(https://biz.chosun.com/stock/finance/2023/05/25/KA4RRIDXZVENVDCSK7ONCXX7GE/)


라벨: #삼성카드, #삼성금융, #오픈콜라보레이션, #B2B SaaS, #앱 외부 활동 기반 Customer Engagement, #CRM, #푸시마케팅